아프간 중앙銀 “탈레반이 압수한 전 정부 관료 재산 144억원 인수”

뉴스1 입력 2021-09-16 07:45수정 2021-09-16 08:1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프가니스탄 중앙은행이 이슬람 무장정파 탈레반이 전 정부 관리들로부터 압수한 144억원 규모의 재산을 인수했다고 AFP통신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중앙은행은 이날 성명을 내고 “탈레반 전사들이 전 정부 관리들의 집에서 압수한 현금과 금 1230만달러(약 144억원)을 건네줬다”고 밝혔다.

압수한 재산의 대부분은 암룰라 살레 전 아프간 제1부통령의 집에서 발견됐다고 중앙은행은 설명했다.

중앙은행은 압수된 재산이 어떤 목적으로 보관됐는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AFP는 탈레반이 매주 인출액을 200달러로 제한하면서 은행에 돈이 있는 사람들조차 어려움을 겪을 정도로 아프간에 경제난이 드리워져 있다고 전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