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화이자 백신 18억회분 추가 구매계약 체결

뉴스1 입력 2021-04-23 20:48수정 2021-04-23 20: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유럽연합(EU)이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최대 18억회분을 확보하는 데 성공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EU는 23일(현지시간) 화이자와 최대 18억회분의 코로나19 백신 구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EU 27개 회원국들은 오는 2022년부터 2023년까지 화이자 백신 최대 18억회분을 공급받을 예정이다.

이는 EU와 화이자가 체결한 세번째 계약이다. EU는 앞서 화이자 백신 1억회분 추가 도입 계약을 체결해 총 6억회분의 화이자 백신을 확보한 바 있다.

주요기사
EU의 화이자 백신 추가 확보 움직임은 최근 옥스퍼드대-아스트라제네카와 얀센(존슨앤드존슨, J&J) 백신이 ‘혈전 형성’ 부작용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나왔다.

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공급이 계속 지연되며 EU측은 화이자 백신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