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러 외무, 북방섬 영유권협상위해 日방문

입력 1996-10-31 22:14업데이트 2009-09-27 14:1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예브게니 프리마코프 러시아 외무장관이 오는 11월14일부터 나흘간 일본을 방문, 일본과 홋카이도(北海道) 연안 북방 4개섬을 둘러싼 영유권 협상을 갖게 될 것이라고 일본 외무부가 31일 밝혔다. 프리마코프 장관은 11월15일 이케다 유키히코(池田行彦) 日외상을 예방, 북방 4개섬을 둘러싼 영유권 분쟁 등 양국가간 현안을 다루게 될 것이라고 외무부 관리들이 말했다. 일본은 세계 제2차대전이 종결되면서 舊소련이 점령한 이들 4개섬의 주권을 주장하고 있다. 한편 일본과 러시아는 또 11월20일 이들 섬 인근에서의 일본 어선의 조업문제등을 다룰 어업협상도 가진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