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해외토픽]맞선거부 남자에 1년간 「전화고문」

입력 1996-10-25 20:46업데이트 2009-09-27 14:4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일본 경찰은 맞선을 거부한 남자에게 무려 1만6천여회나 전화를 건 후 아무말도 하지 않는 방법으로 괴롭혀온 여자를 24일 업무방해혐의로 구속했다고 발표. 경찰에 따르면 파트타임으로 일하고 있는 52세의 이 여인은 54세의 연료 소매업체 사장으로부터 맞선을 거부당한 이후 하루 3백통의 전화를 거는 등 근 1년간 전화로 괴롭혔는데 이 여인은 경찰에서 『맞선 장소에 나타나지도 않고 여자를 거부하는 것은 무례한 일』이라고 주장.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