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기업 최고경영자 연봉 미국이 가장 높아

입력 1996-10-23 20:58업데이트 2009-09-27 14:5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李奇雨기자」 기업의 최고경영자에게 보수가 가장 후한 나라는 미국으로 나타났다 . 반면 공장노동자의 월급봉투가 가장 가벼운 곳은 중국으로 조사됐다. USA투데이지는 최근 매출액기준 2억5천만달러(약2천50억원)를 넘는 세계 굴지 기 업의 급여수준을 조사비교한 「96타워스 페린 연구보고」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미국 최고경영자의 평균연봉은 87만1천96달러(약7억1천4백 만원)로 2위 브라질(59만7천12달러)과 3위 프랑스(58만6천4달러)를 크게 앞질렀다. 그러나 미국 공장노동자의 평균연봉은 1위인 스위스의 5만4천9백85달러(약4천4백 만원)에 크게 못미치는 3만6천1백51달러(약2천9백만원)였다. 2위는 일본(4만8천8백8 1달러)이었고 3위는 독일(4만5천9백62달러). 공장노동자의 연봉 최하위는 중국(3천3 백27달러· 약2백72만원)으로 나타났다. 한편 기업 회계사의 연봉은 스위스가 8만2천58달러(약6천6백만원)로 1위였고 △프 랑스 7만9천4백4달러 △독일 7만4천7백33달러 등의 순이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