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토픽]미술관 명화옆에 자기작품 「도둑전시」

  • 입력 1996년 10월 22일 20시 02분


스페인의 한 무명 화가가 자신의 작품을 유명 박물관의 명화들 사이에 나흘동안이 나 몰래 걸어 놓았다가 들통이 났다고. 빅토르 루이스 로이소(39)란 화가는 17세기전이 열린 유명 박물관 프라도에 관람 객을 가장해 들어간 뒤 렘브란트 등 거장들의 작품 옆에 해골과 벌레가 그려진 자신 의 비구상작 「그 후(後)」를 접착제로 붙여 놓았다가 이상하게 여긴 관람객들의 신 고로 들통.
  • 좋아요
    0
  • 슬퍼요
    0
  • 화나요
    0
  • 추천해요

지금 뜨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