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차은우, 할리우드 진출? “‘K팝: 로스트 아메리카’ 긍정 검토”

입력 2022-07-01 14:03업데이트 2022-07-01 14:0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차은우/ 뉴스1 DB © News1
보이그룹 아스트로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차은우가 할리우드와 한국의 합작 영화의 주인공으로 출연을 검토 중이다.

차은우의 소속사 판타지오 관계자는 1일 뉴스1에 “차은우가 ‘K팝: 로스트 인 아메리카’(K-Pop: Lost in America)에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나 확정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K팝: 로스트 인 아메리카’는 할리우드 유명 제작자인 린다 옵스트와 CJ 엔터테인먼트 이미경 부회장이 참여하는 영화다. 윤제균 감독이 연출을 맡을 예정이며 유명 할리우드 배우 레벨 윌슨과 찰스 멜튼이 출연한다. 차은우는 주인공 K팝 그룹 멤버 역할을 제안 받았다.

영화는 한 K팝 그룹이 미국 뉴욕 매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데뷔를 불과 며칠 앞두고 텍사스 와코에 실수로 발이 묶이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휴대폰이나 돈, 교통수단도 없이 텍사스에 떨어진 K팝 그룹은 목적지인 뉴욕에 도착하기까지 많은 장애물을 거치며 성장하고 텍사스주의 문화와 맞닿는다.

한편 ‘K팝: 로스트 인 아메리카’는 가을 크랭크인을 예정으로 하고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