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몸짱으로 돌아온 최민환 “듬직한 남편 모습 보여줄것”

뉴스1 입력 2021-09-25 16:48수정 2021-09-25 16: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BS 2TV © 뉴스1
FT아일랜드 최민환이 강철 아빠가 되어 다시 돌아왔다.

25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돌아온 최민환이 합류하면서 완전체가 된 민환, 율희 패밀리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최근 군 복무를 마친 최민환은 “전역하고 가장 먼저 ‘살림남’을 통해 인사드리고 싶었다”며 “앞으로 듬직한 남편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그 사이 꾸준한 운동을 통해 건강미 넘치는 근육질 몸매로 거듭난 최민환은 의욕에 차 그동안 제대로 못 도와준 세 아이 육아를 책임지겠다고 나섰다는데.

주요기사
이후 최민환은 폭풍 성장한 재율이와 쌍둥이 딸들까지 혼자서 아이 셋을 돌보는 업그레이드 육아 스킬과 각 잡힌 정리정돈 살림 실력을 선보였다고 해 과연 군 입대 전 초보 아빠였던 그가 얼마나 달라졌을지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한편 기존의 반지하 신혼집에서 아이들을 키우기 적합한 새로운 공간으로 이사한 최민환, 율희 부부의 그동안 못다 했던 이야기들도 공개된다고 해 본방송에 관심을 집중시킨다.

강철 아빠로 컴백한 최민환과 어느새 베테랑 맘이 된 율희 부부의 근황은 이날 오후 9시15분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