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아 “못된 짓 하지 마요, 지옥 갑니다”…무슨 일?

뉴시스 입력 2021-09-13 15:17수정 2021-09-13 15: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개그우먼 김경아가 근황을 전했다.

김경아는 13일 인스타그램에 “이틀 사이에 두 번이나 해킹당함. 휴대폰 소액결제도 빼먹고 인스타도 자꾸 해킹당하고 구글도 저기 자카르타 같은 데서 계속 로그인 시도하고”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나를, 아주, 못 잡아먹어서 안달이구만, 못된 짓 하지 마세요, 지옥 갑니다, 곧, 번호 바꿀 예정, 인스타해킹, 발 빠른 복구, 이젠 도사’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이를 본 네티즌은 “아니 왜 계속 그러시지” “사칭조심하고 비밀모드로 하세요” 등의 댓글을 달았다.

주요기사
한편 김경아는 2010년 개그맨 권재관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최근 JTBC 예능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연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