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수 “고마워, 속상한 마음 잠시 잊게 해줘서”…무슨 일?

뉴시스 입력 2021-08-04 18:00수정 2021-08-04 18: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김지수가 근황을 전했다.

김지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마워 모두들 따분하고 속상한 마음 잠시 잊게 해줘서”라는 글과 함께 셀카 사진을 올렸다.

이를 본 한 누리꾼들은 언니의 마음은 “항상 따뜻하길”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이에 김지수는 “윽 심장강탈 최고”라고 화답했다.

한편 김지수는 1992년 SBS 2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차기작으로 tvN 드라마 ‘하이클래스’를 선택했다. 오는 9월 방송 예정이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