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달수, 본격 활동 재개? “영화 ‘와일드’ 출연 긍정 검토 중”

뉴스1 입력 2021-02-23 18:03수정 2021-02-23 18:0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달수 © News1 DB
배우 오달수가 새로운 상업영화를 통해 본격적으로 활동을 재개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오달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3일 뉴스1에 “영화 ‘와일드’(가제)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와일드’는 과거 잘나가던 권투 선수였지만 불법도박판에서 벌어진 경기에서 상대를 죽게 한 탓에 감옥에 갔던 한 남자가 출감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로 연출은 ‘국제수사’ 김봉한 감독이 맡는다. 박성웅이 출연을 결정했다.

앞서 오달수는 지난 2018년 2월 동료 여배우를 성추행했다는 ‘미투’ 의혹이 불거져 활동을 중단했다. 이 사건은 지난해 내사 종결로 무혐의 처분됐다. 이후 오달수는 지난해 11월 영화 ‘이웃사촌’ 개봉으로 공식석상에 나섰다.

주요기사
한편 ‘와일드’는 오는 3월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