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가라사대] 이문세 “국회의원들 은퇴보다 강호동 은퇴가 더 아쉽다”

스포츠동아 입력 2011-11-17 07:00수정 2011-11-17 07: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이문세. 스포츠동아DB
가수 이문세 “그의 좌충우돌하며 시끄러운 설레발이 그립다. 그 덩치에 귀여움까지 겸비한 온 국민에게 유쾌한 주말을 제공했던 빈자리가 너무 큰 듯하다. 국회의원 몇 명이 정계를 은퇴한 것보다 강호동의 연예계 잠정 은퇴가 더 아쉽다.”

15일 미투데이에 강호동의 부재에 대한 아쉬움을 밝히며.

[엔터테인먼트부]
관련기사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