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완 ‘내조의 여왕’ 이어 ‘역전의 여왕’ 출연

동아닷컴 입력 2010-09-15 10:43수정 2010-09-15 10:4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창완. [사진제공=MBC]
가수 겸 연기자 김창완이 ‘내조의 여왕’에 이어 MBC 새 월화드라마 ‘역전의 여왕’에도 전격 합류해 전작의 명성을 이어간다.

김창완은 ‘역전의 여왕’(극본 박지은, 연출 김남원)에서 소심한 캐릭터 목영철 부장으로 캐스팅됐다.

목영철 부장은 해고되지 않기 위해 전전긍긍하는 소심한 캐릭터로 자신은 고시텔에서 숙식하면서 자녀들의 유학비를 꼬박꼬박 보내는 기러기 아빠다.

‘내조의 여왕’에서 퀸즈 푸드의 비열하고 주도면밀한 모략가 김홍식 이사를 연기한 것과 달리 ‘역전의 여왕’에서는 동정심을 유발하는 캐릭터로 180도 다른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관련기사
김남주, 정준호, 채정안, 박시후 등이 주인공을 맡은 ‘역전의 여왕’은 ‘동이’의 후속으로 10월18일 첫 방송된다.

스포츠동아 김민정 기자 ricky33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