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은비, 손담비 안무가에게 ‘특훈’

입력 2009-07-30 10:39수정 2009-09-21 21: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도전에 나선 강은비가 손담비와 애프터스쿨, 샤이니의 안무팀에게 강도 높은 춤 지도를 받았다.

안무팀은 강은비의 싱글 타이틀곡인 ‘메이킹 러브’의 리듬에 맞춰 역동적인 느낌의 춤을 만들어냈다고 한다.

강은비 측은 “강은비는 안무팀으로부터 ‘의외로 유연성이 좋아서 춤을 익히는데 큰 어려움이 없었던 것 같다’는 칭찬을 받았다”고 말했다.

현재 KBS 2TV 주말드라마 ‘솔 약국집 아들들’에 출연 중인 강은비는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가수 데뷔를 위해 약 3개월 간 매일 평균 2~3시간씩 춤 연습을 했다.

강은비는 “한국무용을 전공한 덕분에 춤에는 자신 있다고 생각했는데, 이번 춤은 관절 움직임이 너무 많은 탓에 몸이 안 따라줘서 고생을 많이 했다”며 “솔직히 노래보다는 춤이 자신있다고 생각했는데, 때로는 온몸이 으스러질 것 같은 기분이 들었을 정도로 힘이 들었다”고 말했다.

30일 ‘너에게 바치는 멜로디’의 음원이 온라인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또 강은비는 8월 1일 ‘메이킹 러브’의 뮤직비디오를 촬영한다.

스포츠동아 이정연 기자 annjoy@donga.com

[화보]‘얼짱출신’ 강은비 ‘몽정기2’ 데뷔부터
[화보]여고생 티 벗고 성숙 연기로 안방 빛내는 강은비
[관련기사]강은비, 가수로 데뷔…“파격적인 안무도 준비”
[관련기사]강은비 “미혼모 모임 가입” 성숙 연기로 ‘안방 공략’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