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경제

최근 1년 집값 상승률 1위는 인천…충북·강원 뒤이어

입력 2022-05-24 09:43업데이트 2022-05-24 09:4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최근 1년간 전국 아파트 값 상승률 상위 3곳은 인천, 충북, 강원 순으로 나타났다.

24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KB부동산 리브온 시계열 자료를 분석한 결과, 작년 4월 대비 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 상승률이 가장 높은 곳은 44.07%를 기록한 인천이었다.

2위는 43.10% 오른 충북, 3위는 강원으로 35.52%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뒤를 이어 충남 30.11%, 제주 29.15%, 경기 28.55% 순이었고, 서울은 19.14%로 나타났다.

권역별로는 수도권 22.65%, 5개광역시 20.03%, 기타지방 27.94% 순이었다.

인천의 경우 서울이 가까우면서 GTX 등의 교통호재가 잇따른 영향으로 풀이된다. 검단신도시, 청라국제도시, 송도국제도시 등의 굵직한 개발사업에 지역가치 상승 기대감이 커지면서 가격이 상승했다는 평가다. 하지만 올해들어서는 인천 아파트값이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충북과 강원은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지방 비규제 이점을 받아 투자자들이 몰린 것으로 분석된다.

업계 관계자는 “서울이 가까우면서 상대적으로 자금 부담이 적고 미래가치가 기대되는 지역 중심으로 수요가 몰려 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