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경제

라인, 태국·대만 이어 인니에 디지털은행 플랫폼 ‘라인뱅크’ 출시

입력 2021-06-11 11:08업데이트 2021-06-11 16:4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 라인의 글로벌 금융자회사 라인파이낸셜아시아가 하나은행의 인도네시아 현지법인인 하나은행 인도네시아와 함께 지난 10일 디지털 뱅킹 플랫폼 ‘라인뱅크(LINE Bank by Hana Bank)’를 공식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로써 인도네시아 라인뱅크는 태국 ‘라인 BK’, 대만 ‘라인뱅크’에 이어 세번째로 출시된 라인의 디지털 뱅킹 플랫폼이 됐다.

앞서 라인파이낸셜아시아는 2018년 10월 신주인수계약을 통해 하나은행 인도네시아의 지분 20%를 취득한 후, 2대 주주로서 하나은행과 라인뱅크 출시를 위해 협력해 온 바 있다.

아시아 대표 모바일 플랫폼 기업 라인의 테크 전문성과 하나은행의 축적된 금융 노하우를 결합해 편리한 디지털 뱅킹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인도네시아 금융 시장을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양사는 수신 서비스 개시를 시작으로 현지 시장 특성에 맞는 일반저축, 정기예금, 체크카드, 공과금 납부 등 다양한 금융 상품 및 핀테크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은 “현지 고객 기반 확대와 은행 브랜드 인지도 향상이 기대된다”며 “향후 개인 대출 상품 출시 등 서비스 영역 확장으로 더 많은 고객들이 차별화된 디지털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은 라인파이낸셜아시아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인도네시아는 지리 특성상 디지털 뱅킹 플랫폼을 통한 뱅킹 서비스 가용성과 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되는 나라 중 하나”라며 “라인뱅크를 통해 인도네시아 국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