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NH스마트워크센터 개소… 원격근무용 디지털 혁신 공간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1-04-08 17:41수정 2021-04-08 17: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농협중앙회가 8일 서울 중구 본관에 ‘NH스마트워크센터’를 개소했다.

NH스마트워크센터는 모바일과 클라우드 등 IT기술을 기반으로 필요한 데이터와 어플리케이션에 접근할 수 있는 원격근무용 디지털 혁신 공간이다. 클라우드 PC 단말기, 스마트 데스크 등이 갖춰져 있어 출장 및 원격근무 시 태블릿 지참만으로도 업무 수행이 가능하다.

또한 모바일 예약 시스템이 도입된 공용 좌석과 다양한 형태의 회의실, 폰부스와 임신부 전용 집중업무실 등 특화 공간과 라운지홀, 미니카페, 야외테라스 같은 커뮤니티 시설, 휴게 공간도 운영된다.

농협중앙회는 IT인프라가 완비된 스마트워크센터를 통해 원격 근무 시에도 업무 연속성을 유지할 수 있는 스마트오피스를 구축하는 한편, 범농협 디지털혁신 과제를 수행하는 특화된 공간으로서 테스트와 협업, 체험과 교육의 장으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사진)은 “NH스마트워크센터 개소를 기점으로 원격 근무시스템인 스마트워크 인프라 도입을 본격화 할 계획”이라며 “범농협 디지털 전환과 혁신과제 발굴에도 박차를 가해 ‘함께하는 100년 농협’의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