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종가기준 첫 3200선…‘천스닥’도 눈앞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1-25 16:05수정 2021-01-25 16:1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코스피가 전 거래일(3140.63)보다 68.36포인트(2.18%) 오른 3208.99에 마감한 25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직원이 업무를 보고 있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979.98)보다 19.32포인트(1.97%) 오른 999.30에 마감했다. 뉴시스
외국인과 기관투자자들의 ‘쌍끌이’ 매수로 코스피가 종가 기준으로 3200선을 돌파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는 25일 오후 전 거래일보다 68.36포인트(2.18%) 상승한 3208.99로 거래를 마쳤다.

지난 19일 이후 4거래일 만에 외국인과 기관이 순매수세를 보이면서 증시 상승을 이끌었다. 동시호가 종료 기준 외국인은 2369억 원, 기관은 3591억 원을 순매수했다. 반면 개인투자자들은 5662억 원을 순매도했다.

‘대장주’ 삼성전자는 다시 9만 원선을 넘보고 있다. 전 거래일보다 2600원(3.00%) 상승해 8만940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장중엔 8만9900원까지 오르기도 했다.

주요기사
코스닥도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에 힘입어 1000선을 넘봤다. 전 거래일보다 19.32(1.97%) 상승해 999.30으로 장을 마감했다. 만약 코스닥이 1000선을 넘긴다면 2000년 9월 이후 20년 4개월 만이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