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서역 푸르지오 브리시엘’ 452가구 모집에 1만8262명 청약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0-06-03 09:55수정 2020-06-03 09: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화서역 푸르지오 브리시엘’이 평균 40.4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 마감됐다.

3일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화서역 푸르지오 브리시엘의 1순위 청약을 진행한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총 452가구 모집에 1만8262명이 청약을 접수했다. 평균 40.4대 1, 최고 78.9대 1의 경쟁률로 전가구 1순위 마감됐다.

주택형 별로는 전체 10개 타입 중 전용 84㎡A이 130가구 모집에 1만257명이 몰리며 최고 경쟁률인 78.9대 1을 기록했다. 전용 84㎡C도 30.4대 1의 경쟁률(42가구, 1277건 접수)을 보였다. 전용 84㎡B 29.38대 1(85가구, 2497건 접수), 전용 104㎡A 29.03대 1(96가구, 2787건 접수)을 기록했다.


분양 관계자는 “지하철1호선·신분당선 화서역 더블 역세권 입지에 최고 41층 높이 랜드마크로 조성돼 관심이 높았다”며 “전가구 중대형 구성에 공간활용도가 우수한 4베이와 조망권이 우수한 2면 개방형 거실 등 차별화된 상품을 구성한 것이 주요했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경기 수원시 정자동 111번지 일대에 짓는 ‘화서역 푸르지오 브리시엘’은 지하 3층, 지상 최고 41층, 5개 동, 전용면적 84~189㎡, 아파트 665가구, 오피스텔 460실, 총 112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아파트 당첨자 발표는 6월 10일, 정당 계약은 6월 24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