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증권 압구정지점 이전… 카페형 갤러리로 새단장

동아일보 입력 2010-09-07 03:00수정 2010-09-0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영증권은 서울 강남구 압구정지점을 강남구 신사동 579-2로 이전해 재테크만 아니라 문화 이벤트도 즐길 수 있는 카페형 갤러리로 단장했다고 6일 밝혔다. 남진우 압구정 지점장은 “증권사 영업점 본연의 업무 외에 재테크 상담부터 어린이나 청소년을 위한 경제교실, 독서실 개방, 동호회 장소 제공, 지역 봉사활동 지원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9월에는 3가지 강좌가 진행된다. 7일에는 조용준 리서치센터장이 ‘장기 주식 전망과 그린산업’을 주제로, 9일에는 윤환진 WM파트 부동산 컨설턴트가 ‘임대형 부동산의 성공투자 방법’을 주제로 강좌를 연다. 14일에는 국립발레단 무용수들이 직접 강사로 나서 재미있는 발레 스토리, 감상법, 마임 배워보기 등을 진행한다.

하임숙 기자 artemes@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