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소비재수입 235억달러 '사상최고'…16% 증가

입력 2003-12-29 18:04수정 2009-10-08 19:1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올해 소비재 수입 규모가 235억달러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29일 관세청에 따르면 올해 들어 11월까지 육류 등 소비재 수입액은 210억달러로 집계됐다. 수입신고 실적 등을 감안해 12월분까지 포함한 전체 수입 추정액은 235억달러로 작년(202억달러)보다 16.3% 늘 것으로 보인다.

소비재 가운데에는 김치 수입량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올해 1∼11월 김치 수입량은 2만5098t으로 수출량(3만189t)의 83%에 이른다. 특히 김치 수입량은 전년보다 27.5배로 늘어난 것이다.

와인 등 포도주 수입액은 3854만달러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46.7% 늘었다. 반면 위스키 수입 증가율은 4.4%에 그쳤다.

국내에 골프인구가 늘면서 골프용품 수입액은 1억4818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17.4% 증가했다.

반면 담배는 국내에 외국 담배회사 공장이 속속 생기면서 수입액이 지난해 1∼11월보다 42.5% 감소했다.

차지완기자 ch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