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업근로자 「무노동 무임금」 적용』…韓부총리

입력 1997-01-16 20:33수정 2009-09-27 07: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金會平기자」 韓昇洙(한승수)부총리겸 재정경제원장관은 16일 『파업근로자들에 대해서는 「무노동무임금」의 원칙이 지켜질 것』이라고 밝혔다. 한부총리는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경제정책은 원칙에 입각해 추진돼야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최근 특수강 자동차 등 일부 업종의 산업구조개편 움직임과 관련, 『지금까지 그래왔듯이 우리경제의 체질강화를 위해 구조조정이 필요한 부문이 있으면 국민경제차원에서 진행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