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 홀리데이’, 11월 국내 개봉…‘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뉴시스 입력 2021-10-06 05:36수정 2021-10-06 05: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영화 ‘빌리 홀리데이’가 오는 11월 국내에서 개봉한다.

‘빌리 홀리데이’는 ‘제78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 여우주연상 수상작이다. ‘재즈의 초상’으로 통하는 미국의 전설적인 재드 가수 빌리 홀리데이(1915~1959)가 어두운 삶과 시대의 폭력 속에서 반드시 지키고 싶었던 노래와 사랑을 그린다.

‘시티 번즈(City Burns)’, ‘라이즈 업(Rise Up)’ 등의 히트곡으로 알려진 가수 안드라 데이가 ‘빌리 홀리데이’ 역을 맡았다. 데이는 비주얼 뿐만 아니라 음색과 창법까지 완벽하게 재현했다는 호평을 들었다.

영화 데뷔와 동시에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수상, 제93회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노미네이트라는 기염을 토했다.

주요기사
5일 공개된 3종 론칭 포스터는 빌리 홀리데이를 나타내는 ‘삶(LIFE)’, ‘사랑(LOVE)’, ‘노래(SONG)’로 구성됐다.

영화엔 타임 선정 20세기 최고의 명곡 ‘스트레인지 프룻(Strange Fruit)’을 포함, ‘올 오브 미(All of Me)’, ‘솔리튜드(Solitude)’ 등 홀리데이의 명곡 레퍼토리를 선사한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