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거꾸로 수박바’ 판매처 확대… “전국 슈퍼마켓 공급”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1-08-13 11:57수정 2021-08-13 11: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기존 편의점 CU 전용 판매
매년 매출 10억 원 이상
꾸준한 인기 힘입어 판매처 확대 추진
롯데제과는 이색 아이스 제품인 ‘거꾸로 수박바’ 판매처를 전국으로 확대한다고 13일 밝혔다. 편의점 CU 뿐 아니라 일반 슈퍼마켓에서도 거꾸로 수박바 구입이 가능하다고 한다.

거꾸로 수박바는 기존 수박바의 빨간색 부분(멜론, 수박 맛)과 초록색 부분(딸기 맛) 위치를 바꾼 것이 특징이다. 기존 수박바에서 상대적으로 작았던 초록색 부분을 늘려 딸기 맛을 강화한 개념이다. 소비자들의 지속된 요구를 반영해 선보인 제품이다.

거꾸로 수박바는 지난 2017년 6월 편의점 CU 전용으로 출시돼 약 60억 원 규모 매출을 올렸다. 효자 상품 노릇을 하면서 채널 전용 상품의 대표적인 성공 사례로 꼽힌다.

출시 당시 각종 소셜미디어 채널에서 인증샷과 시식 후기들이 쏟아졌다. 제품을 형상화한 패러디 콘텐츠가 등장할 정도로 화제를 모았다. 비슷한 시기에 다양한 변신 수박바들이 나왔지만 거꾸로 수박바의 인기를 넘지는 못했다. 롯데제과 측은 매년 10억 원 이상 판매될 정도로 꾸준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고 했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