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자 다이제스트]잊혀진 고구려 역사의 비밀

동아일보 입력 2010-09-04 03:00수정 2010-09-0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고구려와 흉노/송동건 지음/478쪽·1만5000원/진명출판사
잃어버린 고구려의 역사를 담은 책. 우리 역사에 오랑캐로 등장하는 흉노의 시조가 사실은 주몽의 어머니로, 고구려와 흉노는 같은 민족이었고 고대 비잔틴 역사에 등장하는 ‘무쿠리(Mouxri)가 고구려였다고 말한다. 이 책은 영토보다는 민족 중심의 역사관에 초점을 맞췄다. 국사책에서 배우지 못했던 이야기들이 서양인과 씨름하는 모습의 벽화나 옛 지도 등 자료와 함께 펼쳐진다. 중국과 일본의 역사 왜곡과 관련해 중국 비문들 속의 글자가 어떻게 바뀌었는가 등도 함께 살펴본다.

박희창 기자 ramblas@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