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공유하기
동아일보|연예

[오늘의 채널A]헤어진 남녀, 꿈꾸던 일로 새 시작

입력 2024-02-09 01:40업데이트 2024-02-09 01:40
읽기모드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남과 여(9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 헤어졌지만 아직 서로를 그리워하는 한성옥(이설)과 정현성(이동해). 이별 후 한성옥은 후배 김건엽(연제형)의 회사에서 주얼리 디자이너로, 정현성은 유명 패션플랫폼의 디자이너로 일하게 되면서 새 시작을 알린다. 각자 꿈꾸던 일을 하게 된 두 사람은 재회할 수 있을까.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지금 뜨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