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 추신수, 저연봉 선수들에 야구용품 지원…4000만원 상당

김동욱 기자 입력 2021-09-24 20:42수정 2021-09-24 20:4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야구 SSG의 추신수(39)가 저연봉 후배 선수들에게 야구 용품을 지원했다.

SSG 구단은 24일 “추신수가 팀 내에서 올 시즌 기준 연봉 5000만 원 미만, 1군 출전 30경기 미만 선수 49명에게 야수 1인당 배트 4자루, 투수 1인당 글러브 1개씩 총 4000만 원 상당의 야구 용품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SSG에 따르면 추신수는 지급 대상 선수들의 선호 브랜드를 직접 파악해 해당 업체에 선수별로 맞춤형 제작 주문을 의뢰했다. 야구 배트가 제작 완료돼 23일 야수들에게 먼저 전달됐으며, 글러브도 추후 투수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평소 프로와 아마추어 선수들 훈련 환경과 인프라 개선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는 추신수는 “야구 용품 후원이 팀 유망 선수들의 성장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앞서 추신수는 인천과 자신의 모교 어린이들을 위해 10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또 메이저리그 텍사스에서 뛰던 지난해엔 미국 마이너리그 선수 191명에게 1000달러씩 총 19만 1000달러(약 2억2400만 원)를 지원하기도 했다.

주요기사
김동욱 기자 creating@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