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개비]흔들리는 드림팀

황규인 기자 입력 2021-07-13 03:00수정 2021-07-13 16: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국 남자 농구 대표팀은 스포츠계의 ‘타노스’였다. 이제는 일반명사가 된 ‘드림팀’이 바로 미국프로농구(NBA) 선수가 처음 출장한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 미국 남자 농구 대표팀에서 유래했다. 그러나 2019년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에서 59경기 만에 국제대회 패배를 기록하더니 11일 라스베이거스에서는 나이지리아에 패하며 미국 땅에서 무릎을 꿇었다. 세상에 영원한 건 없는 모양이다.

황규인 기자 kini@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드림팀#농구 대표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