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당 배신한 사람들이 복당 반대”, 하태경 “정권교체 방해 말고 물러나라”

윤다빈 기자 입력 2021-05-17 03:00수정 2021-05-17 04: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洪, 유승민계 겨냥 “뻐꾸기 정치말라”
김기현 “복당 문제 의견 수렴중”
국민의힘 복당을 신청한 무소속 홍준표 의원은 16일 자신의 복당을 반대하는 이들을 향해 “비열한 ‘뻐꾸기 정치’를 해선 안 된다”고 거듭 날을 세웠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음험한 목적을 가지고 국민을 기망하는 뻐꾸기 정치는 곧 탄로나고 정계 퇴출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전날에도 “뻐꾸기는 다 성장하고 나면 원둥지 주인을 버리고 새로운 둥지로 날아가 버린다”면서 “당을 배신하고 3년간 당 밖에서 당 해체를 주장했던 사람들이 과연 26년 동안 당을 지킨 나를 거부할 명분이 있나”고 했다. 홍 의원은 과거 자유한국당을 탈당했다가 바른정당, 바른미래당 등을 거쳐 국민의힘으로 돌아온 이른바 ‘유승민계’ 중심의 ‘복당파’를 뻐꾸기로 규정하면서 이들이 자신의 복당을 반대하는 상황을 비판한 것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은 전날 홍 의원을 향해 “시대착오적 탄핵 내전을 부추긴다”며 “정권 교체를 방해하지 말고 깨끗하게 물러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홍 의원님 혼자만 시대가 바뀐지 모르고 ‘도로 한국당’ 깃발을 흔들고 있다. 오로지 자신의 정치적 이익을 위해 시곗바늘을 거꾸로 돌리고 있다”고 주장했다.

홍 의원 복당을 둘러싼 논란이 계속되는 상황에서 복당 결정권을 가진 국민의힘 김기현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복당 문제는 (당내) 의견을 수렴 중이다. 적절한 방법과 절차로 결론을 내릴 것”이라고 했다.

관련기사
윤다빈 기자 empty@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홍준표#하태경#유승민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