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단신]메시, 바르사 잔류 합의… 주급 50% 자진 삭감도

동아일보 입력 2021-05-04 03:00수정 2021-05-0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바르셀로나의 ‘축구황제’ 리오넬 메시(34·사진)가 바르셀로나와의 재계약에 합의하면서 팀 발전을 위해 주급 50% 자진 삭감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로스포트’ 등 여러 현지 매체는 “메시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 도전을 위해 엘링 홀란(도르트문트) 등의 영입 계획을 제시한 바르셀로나와의 재계약에 합의할 것”이라며 “자신의 주급이 영입 자금에 사용될 경우 주급 50%를 자진 삭감하는 데 동의했다”고 전했다.


#메시#바르사 잔류 합의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