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독대 앞에서 ‘인생샷’ 남기기

김영국 채널A 스마트리포터 입력 2021-05-04 03:00수정 2021-05-04 03:0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천 중구 월미공원 내 양진당 뒤뜰 장독대가 시민들의 포토존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해마다 이어온 전통 장 담그기 체험행사가 1년가량 중단되면서 ‘인증샷’을 찍으러 오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김영국 채널A 스마트리포터 press82@donga.com
주요기사

#인천 중구#월미공원#장독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