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국민대 학생처, 장학재단에 ‘감사편지’

동아일보 입력 2021-03-25 11:25수정 2021-03-25 11: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민대학교 학생처에서는 2019년부터 매년 ‘장학금’이라는 사랑을 전해준 외부장학재단에 감사함을 담은 학생들의 손 편지를 직접 전달하는 ‘감사의 편지’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펜으로 한 글자씩 정성을 담아 써 내려간 손 편지야말로 감사한 마음과 진심을 전달하는 것이다.

국민대는 지난 해 겨울학기에 약 150여 편의 편지를 접수받아 한국장학재단 외 39개 외부장학재단에 전달했다. 춘천시민장학복지재단은 국민대학교에 감사를 표하며, 장학수혜자를 인터뷰하여 지역신문에 해당 내용을 게재하기도 했다.

학생들의 편지에는 “장학금은 인생의 변화를 주었고, 가정을 화목하게 만들었으며, 자신을 단련시켜 주었습니다”와 같은 진솔한 감사의 표현뿐 아니라 “대학 생활을 통해 받은 이 혜택을 졸업 후 사회에 환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는 포부도 담겼다.

한편 국민대 학생처는 장학금 수혜자를 대상으로 감사의 편지 공모전을 매년 진행하고 있다. 국민대 심인보 학생처장은 “앞으로도 진심을 담은 행사를 지속적으로 기획하여 학생들의 올바른 인성 함양을 위해 아낌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