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경제

환경 지키면서도 생산성 늘릴 기술 전수

입력 2020-12-02 03:00업데이트 2020-12-02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CSV 포터상]한국이콜랩
한국이콜랩은 환경 자원을 보존하면서도 비용 절감과 생산성 증가의 효과를 거둔 공적을 인정받아 4년 연속 ‘CSV 포터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사진은 이콜랩 미국 본사에서 근무하는 현장 직원들. 한국이콜랩 제공한국이콜랩은 환경 자원을 보존하면서도 비용 절감과 생산성 증가의 효과를 거둔 공적을 인정받아 4년 연속 ‘CSV 포터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사진은 이콜랩 미국 본사에서 근무하는 현장 직원들. 한국이콜랩 제공
물 에너지 관리 컨설팅을 수행하는 한국이콜랩이 4년 연속 ‘CSV 포터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국이콜랩은 고객사가 물, 에너지 등 환경 자원을 보존하면서도 비용 절감과 생산성 증가의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도운 공적을 인정받아 프로세스 해외 기업의 한국 법인 부문에서 수상했다.

이콜랩은 기업들이 물뿐만 아니라 공공위생, 에너지 및 환경 자원을 저감할 수 있도록 제품과 기술을 지원한다. △폐수를 처리해 물을 재활용할 수 있는 수처리 사업 △석유화학 공장의 공정처리와 수처리를 돕는 에너지 사업 △호텔 및 레스토랑 식품 안전 관리 및 식음료 제조회사의 제조 공정 관리를 돕는 식품 사업 등 다양한 방면에서 사업을 펼치고 있다. 환경리스크 진단을 위한 자체 툴을 개발하고, 독점적 평가 시스템(eROI)을 활용해 고객사의 투자 대비 수익을 정량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이콜랩은 이 같은 제품과 기술로 고객 가치와 사회적 가치를 도모하고 CSV 활동의 모범을 보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납사 분해시설, 식음료 및 유제품 생산시설, 제철 및 석유화학시설, 반도체 시설 등 전방위 산업에 걸쳐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이콜랩 측에 따르면 이 회사는 2019년 매년 7억1000만 명 이상이 마실 수 있는 식수의 양인 7841억 L의 물을 절약했고, 4조2000억 L의 물을 관리했다. 아울러 750만 건 이상의 식중독 발생 위험을 예방했으며, 전 세계 포장식품의 최소 36%, 우유 생산량의 44%를 안전하게 지키는 데 일조했다. 2019년 28조 BTUs 이상의 에너지 절약에 기여하고 150만 메트릭톤의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이기도 했다. 나아가 손 위생, 청결 유지의 측면에서도 지난해 1500만 개 병실을 청소하고 35억 개 수술 용품을 소독했으며 10억 개 이상의 호텔 객실을 관리했다.

이콜랩 창업주인 메릿 오즈번은 1920년대 초반 호텔 시트커버 살균 세탁용 화학제품을 개발하면서 본격적으로 사업에 뛰어들었다. 이후 이콜랩은 기업이 경영활동을 효율화하는 동시에 지속적으로 ‘세상을 더 깨끗하게, 더 안전하게, 더 건강하게’ 만드는 비즈니스를 추구하고 있다. 1987년 한국 진출 이후 국내 기업들의 지속가능한 성장에도 기여해 왔다.

김윤진 기자 truth311@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