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오피니언

관계의 과학[바람개비]

윤태진 교보문고 북뉴스PD
입력 2019-12-25 03:00업데이트 2019-12-25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축적된 데이터로 패턴을 만들고 이를 통해 미래를 예측한다? 김범준 성균관대 물리학과 교수가 일상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사례를 가지고 실감 나게 증명한다. 카카오톡 대화방을 분석해서 만든 그래프로 특정 현상을 찾아내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우정을 측정하는 식이다. 개별적이라 생각했던 대화와 행동들이 결국 커다란 통계를 벗어날 수 없다는 사실은 신기하지만 조금 불편하기도 하다. 동아시아, 1만5000원.

윤태진 교보문고 북뉴스PD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