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트라이트]‘마의 2시간 벽’도 깨볼까

입력 2007-10-03 02:58수정 2009-09-26 11: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최근 2시간 4분 26초로 마라톤 세계 기록을 세운 하일레 게브르셀라시에(34·에티오피아). 이전까지 최고 기록(2시간 4분 55초)을 보유했던 폴 터갓(케냐)은 “트랙에서 22차례나 세계 기록을 깬 그가 내 기록을 넘은 것은 당연한 일이다”라고 말했다. 마라톤에서 ‘마의 2시간 벽’이 깨진다면 그 주인공은 게브르셀라시에가 될 것이다.

최남진 namjin@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