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편지]강선경/편입학원서 마구잡이 배포 낭비

입력 1999-07-26 19:20수정 2009-09-23 22: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요즘 편입학 전형이 한창이다.

학원의 실무자로서 매학기 편입학시험이 끝난 뒤 버려지는 원서를 보면 자원낭비라는 생각이 든다.

대학들은 주요 원서교부처인 학원에 실제 배부되는 원서량보다 몇배나 많은 원서를 보낸다. 너무 많은 원서를 보내기 때문에 남는 원서는 대부분 쓰레기가 될 수밖에 없다.

원서나 OMR카드의 연도 학기 등 표기가 이미 인쇄돼 있어 다음 학기에 쓸 수도 없다. 대학은 필요한 원서부수 등을 사전에 파악하고 해가 바뀌어도 일정기간 쓸 수 있도록 원서 양식을 개선했으면 한다.

강선경 / 대구 달서구 감삼동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