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해외 건강토픽]만성신경성두통환자, 불안-우울증 시달려

입력 1998-07-03 19:26업데이트 2009-09-25 08:3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만성신경성두통’ 환자의 과반수는 심한 불안이나 우울증에 시달리는 것으로 조사됐다.

3일 인터넷잡지 인텔리헬스(www.intelihealth.com)에 따르면 미국 오하이오대 개이 립칙교수는 “만성신경성두통환자 2백45명의 심리 상태를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26%는 우울증을, 32%는 불안장애를 겪고 있다”고 최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미 두통학회 연례모임에서 발표.

그는 “정신적 문제로 두통이 생기는 것인지, 두통이 정신적 문제를 일으키는 것인지는 확실하지 않다”며 “그러나 환자의 정신적 문제를 다루지 않는다면 두통 치료가 불완전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나연기자〉larosa@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