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기]남구 문학종합경기장에 시민체육시설 유치

입력 1998-05-23 09:09수정 2009-09-25 12: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천시는 2002년 월드컵 경기가 열리는 남구 문학종합경기장에 농구경기장 족구장 배드민턴연습장 테니스구장 등 시민체육시설을 건설키로 하고 22일 설계변경작업에 들어갔다.

인천시 관계자는 “문학경기장이 월드컵 주경기장으로 선정되면 축구전용구장으로 건설할 예정이었으나 이 계획이 무산됨에 따라 문학경기장을 시민을 위한 체육문화 복합공간으로 건설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주경기장 1층 건물에는 시민이 항상 이용할 수 있는 카페 주점 레스토랑 스포츠용품전문점 화랑 등이 들어선다.

또 주경기장 2,3층 공간을 예식장 뷔페식당으로 임대하고 지하1층에는 상가 시민체육시설 등을 유치하기로 했다.

〈인천〓박희제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