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스포츠

‘우리카드 백업 세터 김광일은 황승빈 영입을 어떻게 생각할까?’ 우카tv 보면 답 나온다! [발리볼 비키니]

입력 2022-08-11 14:25업데이트 2022-08-11 17:3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우리카드 김광일. 한국배구연맹(KOVO) 제공

우리카드 주전 세터 자리를 놓고 경쟁하는 하승우(27)와 김광일(24)은 서로 친할까요? 같은 팀 리베로 장지원(21)은 ‘배틀 그라운드’를 할 때도 마냥 ‘수비 전문 선수’ 같을까요? 삼성화재에서 건너 온 정성규(24)는 팀에 얼마나 녹아들었을까요?

프로배구 남자부 우리카드 팬이라면 배구 경기가 없는 오프 시즌에 이런 궁금증이 들 때가 있게 마련. 다른 팀 팬 사정도 물론 그렇습니다. 그렇다고 무작정 구단에 전화를 걸어서 물어볼 수도 없는 노릇입니다.

실제로 한국프로스포츠협회에서 올해 4월 펴낸 ‘2021 프로스포츠 관람객 성향조사’에 따르면 프로배구 남자부 팬이 원하는 영상 콘텐츠 종류 1위는 선수 훈련 영상(33.2%)이었지만 2위 선수 일상생활 관련 영상(32.5%)도 오차범위 안에 있었습니다. 그만큼 선수단 일상에 관심이 많았던 것.

우리카드 유튜브 채널 ‘우카tv’. 우리카드 제공

일을 많이 그리고 열심히 하기로 유명한 우리카드 사무국에서 (네, 정말 유명합니다.) 이런 니즈를 놓칠 리가 없습니다. 우리카드는 유튜브 채널 ‘우카tv’(www.youtube.com/c/wooricardwon)를 통해 이런 팬들 궁금증에 답하기로 했습니다. 결과는 (로맨틱 여부는 모르겠지만) 성공적입니다. “우카tv 퀄(리티) 미쳤다ㅋㅋ 무슨 청춘 드라마 마냥ㅋㅋ 선수들 케미(스트리)도 좋아 보이고. 이번 시즌 파이팅입니다!!!”라는 댓글이 이를 방증합니다.

우카tv에서 ‘I'm Fine NU?’ 시리즈 영상을 시청하면 이 글 맨 처음에 나온 질문에 대한 대답을 찾을 수 있습니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시리즈 제목은 ‘저희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팬 여러분도 잘 지내고 계시죠?’라는 의미”라면서 “상대 안부를 묻는 인사와 모기업 브랜브 아이덴티티를 결합해 만든 제목”이라고 소개했습니다.

프로 스포츠 구단에서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은 구단이 알리고 싶은 내용을 일방적으로 전하는 경우도 드물지 않습니다. 그러나 우리카드는 팬들이 궁금해 하는 내용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댓글로 받아 이를 기반으로 영상을 만들면서 팬들과 소통하려 애쓰고 있습니다.

우리카드 유튜브 채널 ’우카tv‘. 우리카드 제공
선수들도 그저 질문에 대답을 하는 수준을 넘어 나경복(28)은 직접 이적생 황승빈(30)과 정성규에게 줄 환영 선물을 고르는 브이로그(vlog)를 찍고, 정성규는 장지원(21) 그리고 이미 은퇴한 팀 선배 김시훈(35)과 함께 캠핑도 떠나고, 장지원은 e스포츠 팀과 진행한 컬래버레이션 영상 촬영에도 적극적으로 응하면서 열심히 “좋아요, 구독, 알람설정까지 부탁드린다”고 외치는 중입니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경북 울진군으로 떠난 전지훈련 현장 소개 영상도 ‘탑건: 매버릭’을 떠올리게 하는 비치발리볼 장면과 해산물 ’먹방‘ 등으로 큰 호응을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저는 ‘탑건’ 멘트를 있는 그대로 전했을 뿐입니다!)

그리고 계속해 “프로 구단에서 흔히 쓰는 형식에서 벗어나 MZ 세대 선수들이 스스로 즐기고, 팬들은 그런 선수들의 꾸밈 없는 모습을 보면서 즐길 수 있는 영상을 만들려고 노력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하고 차별화된 콘텐츠로 팬들과 유대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우리카드 유튜브 채널 ’우카tv‘. 우리카드 제공


※이런 기사를 읽고 나면 ‘도대체 이 기자 x은 구단에서 뭘 받아 먹고 썼나?’ 궁금한 분도 계실 겁니다. 당연히 10원 짜리 한 장 받지 않았습니다. 그저 제 머리 속에 ‘비시즌, 우카, 유튜브, 성공적’이라고 떠올랐을 뿐입니다. 그럼 저도 이제 그만 ‘우카tv’ 보러 가야겠습니다.

황규인기자 kin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