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스포츠

수원FC 이승우의 원더골, FIFA SNS에 등장…“푸스카스상 어때?”

입력 2022-06-23 18:04업데이트 2022-06-23 18:0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프로축구 K리그1(1부) 수원FC의 이승우가 터뜨린 원더골이 국제축구연맹(FIFA)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장식했다.

FIFA는 23일(한국시간) SNS에 이승우가 지난 21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17라운드 포항 스틸러스전에서 기록한 골 영상을 올렸다.

이승우는 0-0으로 팽팽한 후반 17분 뜬 공이 자신에게 향하자 페널티박스 왼쪽에서 몸을 180도 틀며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골네트를 갈랐다.

타고난 감각과 결정력, 슈팅 능력이 조화를 이룬 원더골이었다.

FIFA는 SNS에 이승우의 골 장면과 함께 “K리그로부터 질문을 받았다. K리그가 우리를 태그해 이승우의 골이 ‘푸스카스상’으로 어떤지 물었다”고 썼다.

푸스카스상은 FIFA가 전 세계에서 1년 동안 터진 골 중 가장 멋진 골을 넣은 선수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한국 선수 중에선 손흥민(토트넘)이 2020년에 수상했다.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전에서 70m를 단독 돌파해 골을 넣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