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초80’ 이탈리아 제이콥스, 남자 100m 金 획득

뉴스1 입력 2021-08-01 22:51수정 2021-08-01 22: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탈리아의 마르셀 제이콥스(27)가 2020 도쿄 올림픽 육상 100m에서 우승했다.

제이콥스는 1일 도쿄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육상 남자 100m 결승에서 9초80으로 1위로 골인,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미국의 프레디 컬리(9초84)가 은메달을, 캐나다의 안드레 데그라세(캐나다·9초89)가 동메달을 획득했다.

자넬 휴즈(영국)가 부정 출발을 하면서 7명의 선수로 시작된 결승전.

주요기사
제이콥스의 출발 반응은 0.161초로 7명 중 6위에 그쳤으나 가속을 붙여 결승선을 가장 먼저 통과했다.

출발 반응이 가장 빨랐던 컬리(0.128)는 경기 도중 제이콥스에게 선두 자리를 빼앗겨 은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준결승에서 아시아 신기록을 세웠던 수빙티안(중국)은 9.98의 기록으로 6위에 머물렀다.

한편 이번 대회에서 우사인 볼트가 갖고 있는 남자 100m 최고 기록은 깨지지 않았다. 볼트가 세운 세계 신기록은 9초58(2009년), 올림픽 신기록은 9초63(2012년 런던)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