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유도 女 48㎏ ‘삭발 투지’ 강유정, 1회전서 한판패

뉴스1 입력 2021-07-24 13:09수정 2021-07-24 13:1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계체 통과를 위해 삭발까지 감행하는 의지를 보였던 강유정(25·순천시청)이 아쉽게 1회전에서 탈락했다.

강유정은 24일 일본 도쿄 부도칸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유도 여자 48㎏급 1회전에서 슬로베니아의 마루사 스탕가르에 한판으로 패했다.

강유정은 대회를 앞두고 진행한 계체에서 통과가 애매한 수치를 보이자 머리까지 밀며 투지를 보였다. 하지만 첫 경기에서 통한의 한판패를 당해 아쉬움을 남겼다.

강유정은 경기 초반 먼저 절반을 따내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그러나 이후 상대 누르기 압박을 빠져 나오지 못하며 한판으로 졌다.

주요기사

(도쿄=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