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안함에 화려함을 더했다…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 출시

안영식전문기자 입력 2019-09-30 03:00수정 2019-09-3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던롭스포츠코리아
던롭스포츠코리아는 프리미엄 풀 라인업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과 비거리 증가와 직진 성능에 특화된 아이언 ‘젝시오 크로스(오른쪽)’를 출시했다.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의 남성용(왼쪽)과 여성용(가운데) 드라이버. 던롭스포츠코리아 제공
던롭스포츠코리아(대표 홍순성)는 프리미엄의 가치에 편안한 퍼포먼스를 더한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을 출시했다.

2019년 새롭게 내놓은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은 필드에서도 편안하고 즐거운 프레스티지 라이프를 꿈꾸는 골퍼를 위해 탄생했다. 젝시오의 모든 기술이 결집된 프리미엄 골프클럽으로서 한국 골퍼에 대한 세밀한 분석을 바탕으로 젝시오 특유의 편안한 퍼포먼스는 물론이고 최고 수준의 타구음, 디자인, 색상 등 감성적인 부분까지 섬세하게 구현해 냈다. 특히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 레이디스’에는 색상에 민감하고 세련된 컬러를 선호하는 여성 골퍼를 위해 로즈골드 컬러를 적용했다. 로즈골드 컬러는 절제된 화려함 속에서 은은하게 풍기는 고급스러움을 강조할 수 있도록 색감뿐 아니라 광택까지도 세심하게 다듬었다.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은 타깃 골퍼의 스윙 특성을 분석해 같은 스윙으로 편안하게 긴 비거리를 만들어내는 방향으로 개발됐다. 새롭게 적용된 SP-1000K 샤프트는 팁 부분의 유연성과 복원력을 높여, 자연스러운 스윙 과정에서 헤드 페이스를 최대한 스퀘어로 만들어주는 것이 특징이다. 이런 기술들을 적용해 헤드의 중량을 기존보다 2g 줄이고 샤프트 길이를 0.5인치 늘렸지만 골퍼는 한결 편해진 스윙을 경험할 수 있다.

헤드의 무게 재배치로 관성 모멘트를 증가시켜 관용성을 개선했고, 가벼워진 헤드와 51AF-프리미엄 컵 페이스 역시 스위트 스폿을 103% 넓히면서도 반발력을 늘리는 방법으로 공을 쉽게 멀리 보낼 수 있도록 돕는다.

주요기사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은 드라이버, 페어웨이우드, 하이브리드, 아이언의 남녀별 모델이 동시에 출시됐다. 기존에 없었던 남성용 드라이버 9.5도 로프트와 하이브리드 모델을 새롭게 추가했다.

던롭은 비거리 증가와 직진 성능에 특화된 아이언 ‘젝시오 크로스(XXIO CROSS)’도 출시했다. 젝시오 크로스 아이언은 티박스 뿐 아니라 코스의 모든 상황에서 일관성 있는 비거리 증가 필요성을 느낀다는 고객의 요구에 따라 탄생했다. 만족스러운 비거리를 편안하게 만들어 내는 젝시오 드라이버의 장점을 아이언에 고스란히 담아낸 것이 젝시오 크로스 아이언이다.

젝시오 크로스는 볼 스피드를 높이고 직진성을 높이는 기술을 적용했다. 젝시오 사상 가장 얇은 ‘스피드 티탄 페이스(Speed Titan Face)’로 압도적인 타구 스피드를 만들어낸다. 젝시오 크로스의 2mm 두께 페이스는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의 2.15mm와 젝시오X의 2.25mm의 페이스보다도 얇아 높은 반발력을 만들어낸다.

또한 솔과 토 부분에 고비중 ‘슈퍼 토 웨이트(Super Toe Weight)’를 장착해 헤드 흔들림을 최소화했고, 정확한 임팩트가 되지 않더라도 볼이 좌우로 휘어지는 것을 억제해 준다. 이러한 무게 배분을 통해 5번 아이언이 21도일 정도로 로프트 각을 낮게 설계했지만 안정된 고탄도와 비거리 관용성을 확보했다. 신제품들은 전국 300여 개 젝시오 특약점과 30여 개 던롭 특약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안영식 전문기자 ysahn@donga.com
#enjoy&golf#던롭스포츠코리아#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