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쿵”…대구 달성군서 규모 2.5 지진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7-31 08:54수정 2021-07-31 09: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31일 오전 5시 17분경 대구 달성군에서 규모 2.5의 지진이 발생해 시민들이 놀란 가슴을 쓸어내렸다.

지진의 진동 느낌을 나타낸 계기 진도는 대구·경남 최대 3, 경북 최대 2 등이었다.

계기 진도 3은 실내, 특히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이 현저하게 느끼며 정지하고 있는 차가 약간 흔들리는 정도다. 계기 진도 2는 조용한 상태나 건물 위층에 있는 소수의 사람만 느끼는 수준이다.

인스타그램 사용자 seco****은 “다섯 시쯤 일어나 있는데 갑자기 쿵 하고 진동을 느꼈다”라며 “내가 잠이 덜 깼나? 아니면 꿈속인가? 생각했다”고 적었다.

주요기사
인스타그램 사용자 sung****은 “엎드려서 휴대전화를 보고 있는데 엄청 흔들리더라”고 제보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