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감독 홍상수 친형 3개월째 실종…경찰 수사 나서

뉴시스 입력 2021-04-21 15:44수정 2021-04-21 15:4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영화감독 홍상수씨의 친형(70)이 3개월째 실종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1일 강원 평창경찰서에 따르면 실종된 홍 감독의 형은 평창군 방림면 방림3리에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실종자의 휴대전화 기지국 신호가 마지막으로 잡혔던 곳이 평창인 것을 확인하고 탐문수사를 하고 있지만 뚜렷한 성과를 올리지 못하면서 가족들의 심정이 더욱 타들어가고 있다.

사건은 홍 감독의 조카가 아버지와 연락이 닿지 않는다고 지난 1월28일 서울 노량진경찰서에 최초 신고하면서 시작됐다.

주요기사
경찰은 신용카드와 휴대폰 사용내역이 실종 이후 없고 목격자도 없다는 점 등을 미뤄 사고에 의한 실종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평창=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