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대림동 흉기난동에 2명 사망…용의자 추적중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1-23 10:03수정 2021-01-23 10: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News1 DB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서 중년 남녀 2명이 흉기에 찔려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23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10분경 대림동의 한 식당 앞에서 흉기 난동이 벌어져 50대로 추정되는 남성 1명과 여성 1명이 사망했다.

피해 남성은 중국 동포로, 용의자와 다툼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여성 피해자의 신원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며, 싸움을 말리다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자들은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모두 숨졌다.

주요기사
용의자는 범행 직후 도주했다.

경찰은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인하는 등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또 용의자와 함께 있었던 일행을 검거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