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연, 대낮에 만취 교통사고…“사실 확인중”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21-01-19 21:04수정 2021-01-19 21: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 동아DB


배우 박시연이 대낮에 만취상태로 운전을 하다 교통사고를 낸 혐의로 입건됐다고 19일 SBS ‘8뉴스’가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전 11시30분경 서울 송파구 삼거리에서 벤츠 승용차가 죄회전 신호를 기다리던 아반떼 승용차의 뒷 범퍼를 들이받았다.

마침 주변에 있던 교통경찰이 사고 현장을 목격해 출동했다.

주요기사



벤츠 차량 운전자는 배우 박시연으로, 당시 혈중 알코올 농도는 0.097%의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고 전했다.

다행히 양 차량 운전자 모두 크게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박시연은 술을 마시고 운전한 사실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박시연을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하고 귀가시켰다.

소속사는 현재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