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기]부천시, 中企국내외 판로 개척 ‘맞춤형 지원’

동아일보 입력 2015-01-07 03:00수정 2015-01-0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730여개 업체에 12억원 투입 경기 부천시는 중소기업의 국내 및 해외 판로 지원을 위한 맞춤형 마케팅사업에 12억6300만 원을 투입한다고 6일 밝혔다. 730여 개 업체를 지원할 수 있는 액수다. 올해엔 새롭게 해외에 진출하려는 기업체에 대한 지원 폭을 늘렸다. 주로 해외시장 개척단, 해외 유망 지역 전시 및 박람회, 해외 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등에 참가하는 기업체를 지원한다.

또 국내 판로 개척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국내 최대 상품박람회인 ‘G FAIR’에서 부천시관을 운영해 부천지역에서 생산되는 제품을 전시, 홍보할 계획이다.

부천에서 열릴 기업사랑 한마당, 복사골예술제 특별판매전을 통해 중소기업 우수 제품을 홍보할 수 있도록 하며, 해외 자매도시의 각종 축제와 행사 때도 우수제품 홍보전을 펼치기로 했다.

시는 중소업체가 필요로 하는 해외 광고, 시장 조사, 외국어 통·번역 지원사업도 진행한다. 이 같은 지원사업은 비즈부천(bizbc.or.kr)을 통해 수시로 알리고 참가 신청을 받는다. 032-625-2760

주요기사
박희제 기자 min0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