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덕산」부도 박성섭씨 징역3년 정애리시씨는 집유 선고

입력 1996-10-18 22:07업데이트 2009-09-27 15:1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서울고법 형사2부(재판장 金明吉부장판사)는 18일 거액의 부도를 내고 회사자금을 유용한 혐의로 기소된 덕산그룹 회장 朴誠燮피고인(47)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에 서 朴피고인에게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죄 등을 적용, 징역 3년을 선고했다 . 재판부는 또 자신이 운영하는 고려시멘트그룹 계열사를 통해 덕산그룹 계열사들에 편법으로 대출 보증을 서준 朴회장의 어머니 鄭愛利施피고인(72)에 대해 징역 3년 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다.〈徐廷輔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