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한미일 안보수장 “北 중거리 탄도미사일, 안보리 결의 명백한 위반”

입력 2022-10-04 15:36업데이트 2022-10-04 15:3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한미일 안보수장은 4일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결의 위반이라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단호하게 대응하기로 했다.

이재명 대통령실 부대변인은 이날 오후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을 통해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이 제이크 설리번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아키바 다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과 각각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탄도미사일 평가 및 대응 방안을 협의했다고 밝혔다.

이 부대변인은 “한미일 안보실장은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가 한반도뿐 아니라 동북아 및 국제 평화와 안정을 위협하는 중대한 도발행위이자, 유엔 안보리 결의의 명백한 위반이라는데 인식을 같이했다”며 “한미, 한미일 간 긴밀한 공조로 북한의 거듭된 도발에 단호하게 대응하는 한편, 다양한 대북 억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국제사회와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이날 오전 7시23분께 자강도 무평리 일대에서 중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 이 탄도미사일은 일본 상공을 통과, 4500여㎞를 비행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